전체

 핫이슈

 뉴스초점

 기획특집

 연재

 출판

 소식

 포토뉴스

 타매체 소식

 

출판 소식

 

 

전국 서점에 지금

〈차의 세계〉 9월호가

나왔습니다!

 

 

〈차의 세계〉 9월호가 나왔습니다. 가을이 시작되는 계절, 구수한 차 한 잔과 함께 아침을 시작하면 선선한 바람도 따뜻하고 감미로운 차향으로 다가옵니다. 이번 <차의 세계> 9월호에서는 여름의 막바지에서 한달을 뜨겁게 달구었던 많은 이야기들을 밀착 취재해 실었습니다.
【포커스】에서는 2008 베이징올림픽 개막식 스타디움을 뜨겁게 달구며 두루마리 위에 떠올랐던 차(茶)라는 글자 하나가 전 세계 차인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던 감동의 순간과 베이징올림픽과 그 후의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.
이와 함께 항저우에 불어 닥친 한류다도의 붐을 중국식 차문화에 빠져버린 한국의 차문화 현실에 비춰보며 항저우에서는 왜 한류다도가 뜨고 있는지, 또한 이런 역류현상이 왜 일어나는지를 【차문화 공간】에서 집중 조명해봅니다.
【한국차의 현장을 걷는다】에서는 3년간 숙성을 시켰다 항아리에서 꺼낸 금화가 핀 임운선차가 만들어지는 백담사 현장을 가보았습니다. 【차밭에서 띄우는 편지】에서는 소와 찻잎이 함께 어우러져 살고 있는 천태산 운무차밭을 기행해 봅니다. 【아름다운 차실 순례】에서는 중국 저장성 차문화 중심에 핀 청원다관을 방문해 아름다운 우메이화 여사의 다관을 살펴봅니다.
【미리 보는 헌무다례】에서는 한국무용의 맥을 이어온 늘휘무용단의 <헌무다례> 공연에 먼저 다가가봅니다. 【차를 가꾸는 사람들】에서는 대경대 수연차문화연구소의 회원들을 만납니다. 이외에도 <차의 세계> 9월호에는 많은 차인들의 가슴에 맑고 깨끗하며 따뜻한 온기를 불어넣어주는 한 잔의 차와 같은 소식들이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.

 

 

   목차

20  포커스 - 베이징올림픽 그 후 이야기

하나의 꿈 이룩한
베이징올림픽과 차문화│최석환


30  한국차의 현장을 걷는다 - 임운선차
한국의 자연이 빚어낸 한국적인 천지차│운암

16  발행인 칼럼
차문화를 온몸으로 느껴보자
17  한 컷 한 장면
어떤 생각일까
18  9월의 해산토굴 다담│한승원
차 마시기는 천지우주의 변수(變數) 마시기
25  차밭에서 띄우는 편지 ⑨ - 천태산 운무차밭│김달호
세상에 물들지 않는 순박한 차밭 풍경
34  차문화 공간
한류다도, 이제 항저우에서 느껴보자│석천
중국차인 왜 한국차에 빠졌나│스야칭
39  섬진강에 흐르는 茶香 ②│노준옥
마음에 찻물이 들다
42  아름다운 차실 순례 ⑧ - 닝보의 청원다관 천일양생전│석천
중국 저장성 차문화 중심에 핀 청원다관

48  무자년에 차꾼께 드리는 말씀 ⑤│강순형
초의 스님이 내친 차를 찾았다! (1)
58  미리 보는 〈헌무다례〉│최현주
춤으로 만나는 불교의식 獻舞茶禮
62  한차 문명의 동전 ④│최정간
초암차의 동전길을 찾아서(下)
66  새로 쓰는 조선 후기 차문화사 │정민
《동다기》의 차 무역론
74  원광디지털대학교 국제차문화교류협력재단 후원
        우리 차나무의 재발견 ⑨│조인숙
서해 자락 부안에서 자라는 야생차
78  일본 속의 우리 옛그릇 ⑨│정충영
일본인의 추초문(秋草文) 사랑
82  미리 보는 명차 품평대회│편집부
세계 차인의 이목이 김해로 쏠린다
84  행복한 찻자리 - 신환탁, 우순희 부부│운암
서각에 빠져 세월 잊고 사는 차인
87  그곳에 가봤더니│정연화
작은 인디아에서 인도차를 말하다
90  긴급 인터뷰 - 조덕제│편집부
백월산 차나무 자생설의 진실
92  차문화 오늘│편집부
한재(寒齋) 이목(李穆) 선생 사당에서
장엄한 헌다의식
94  차를 가꾸는 사람들 - 대경대 수연차문화연구소│편집부
차향에 빠져 든 사람들
98  茶情詩心│임준성
차 한 잔에 번뇌 씻고
100  자사호탐방 ⑨│배금용
자사호 입문자들에게 가장 많이 받는 질문
102  이달의 禪茶花 ⑨│왕숙연
국화의 화신 도연명
104  9월의 茶畵


 

 

기사 작성일 : 2008-09-04 오전 10:28:42
기사에 대한 덧글 등록된 덧글 : 0개
이 기사와 관련하여 등록된 덧글이 없습니다.
 
작성자  
제목  
덧글 내용  
비밀번호